요새 내부에 지어진 이 성당은 포르투갈 군대의 성자였던 제임스 성자에게 바쳐졌습니다. 오늘날, 마카오의 많은 성당과 요새는Pousada de São Tiago. 의 일부로 남겨졌으며 결혼식등의 행사가 치루어지기도합니다.

마카오의 유명한 랜드마크인 세인트 제임스 성당은 1740년도에 바라요새 안에 지어졌으며, 포르투갈 군대의 성자였던 제임스 성자에게 바쳐졌습니다.

전설에 따르면, 제임스 성자의 동상은 군인들이 잠을 자는 곳에 세워져 그들을 지켜줬다고 합니다. 아침이면, 군인들은 동상의 신발에 묻어있는 진흙을 발견하곤했고, 그들은 정성스레 그것을 닦았다고합니다. 그리고 게으른 병사의 머리를 때려주기도 했다고하는 이 전설은 지금까지 전해져내려오고있습니다.

1978년도에 재건축된 이 성당은 마카오의 중요한 랜드마크이며 칵테일라운지로도 사용되고있습니다.

권리의 포기

우리는 이 웹사이트가 에러가 없다고 확신하지않습니다. 그랜드리즈보아호텔과 그 기업들은 이 웹사이트에서 제공되고 있는 정보들이 아주 정확하다고는 확신하지 않습니다.여기에서 제공되는 정보들은 배경적인 것일 뿐이며 정확성의 문제나 어떠한 손실에도 의무를 지지 않습니다.